'골프스타' 렉시 톰슨, 비키니로 '글래머 몸매' 과시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8.02.01 11:04 / 조회 : 166257
image
렉시 톰슨 / 사진출처=렉시 톰슨 인스타그램


골프 스타 렉시 톰슨(23·미국)이 수영장에서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183cm의 큰 키를 자랑하는 렉시 톰슨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렉시 톰슨은 수영장을 배경으로 노랑색 계열의 비키니를 입고 온화한 미소를 짓고 있다. 렉시 톰슨은 이 사진에서 자연스럽게 볼륨감을 과시하며 섹시미도 선사,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2월 1일 현재 여자골프 세계랭킹 4위를 유지하고 있는 렉시 톰슨은 지난 1월 말 바하마 파라다이스섬의 오션 클럽 골프 코스(파73·6625야드)에서 열린 2018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개막전 퓨어 실크 바하마 LPGA 클래식에서 공동 6위를 차지, 비교적 성공적인 스타트를 끊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길혜성|comet@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길혜성 스타뉴스 연예국 스포츠유닛 유닛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