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현 "'그냥 사랑하는 사이' 사랑 감사" 종영 소감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8.01.31 07:38 / 조회 : 1327
image
김강현


배우 김강현이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종영 소감을 밝혔다.

김강현은 지난 30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극본 류보라, 연출 김진원, 제작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에서 조금 모자란 동네형이자, 밑도 끝도 없는 맑은 영혼의 소유자 '상만'으로 분해 맛깔스러운 연기를 펼쳤다.

김강현은 31일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더운 여름날부터 추운 겨울까지, 세 계절이 바뀌어가면서 열심히 촬영하느라 고생하신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스태프 여러분들, 그리고 함께 고생하신 배우 여러분, 진심으로 고생 많으셨다"며 함께 고생한 이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를 애청해주신 시청자 여러분, 너무나도 감사드린다. 다음 작품에서 유쾌하고 재밌는 캐릭터로 찾아뵙도록 노력하겠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를 사랑해주셔서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 저 배우 김강현도 더욱 열심히 할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감사하다"며 시청자들을 향해 감사의 인사를 거듭 전했다.

한편 김강현은 차기작을 검토 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