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남' 전기상 감독 별세.."편히 쉬세요" 애도 물결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8.01.13 15:20 / 조회 : 1385
image
전기상 감독 /사진=스타뉴스


'꽃보다 남자'의 전기상 감독이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가운데,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13일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전기상 감독은 이날 새벽 1시께 서울 여의도에서 길을 건너다가 교통사고를 당했다. 전 감독은 사고 직후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이송 됐으나 사망했다.

고인의 빈소는 아직 차려지지 않았으며,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기상 감독의 교통사고 별세 소식에 애도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은 "내가 좋아하던 드라마 감독인데 안타깝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편히 쉬시길" 등 이아고 애도를 표했다.

한편 전기상 감독은 1985년 KBS에 입사, '파파', '보디가드', '쾌걸춘향' 등을 연출했다.

이후 전 감독은 KBS를 퇴사한 후 '마이걸', '꽃보다 남자' 등으로 대박을 터뜨렸다. 마지막 연출 작품은 '아름다운 그대에게'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