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5회 골든글로브]

관련기사 12

"환갑의 섹시스타" 샤론 스톤, 고혹적 레드카펫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8.01.08 10:58 / 조회 : 2281
image
/AFPBBNews=뉴스1


올해 환갑을 맞이하는 샤론 스톤이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뽐냈다.

샤론 스톤은 7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LA 비버리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 75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 참석해 여전한 미모를 과시했다.

1958년 생인 샤론 스톤은 가슴이 깊이 파인 검정 드레스 차림으로 레드카펫에 올라 고혹적인 미모를 뽐내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한편 올해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는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의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The Shape of Water)가 최다인 7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image
/AFPBBNews=뉴스1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