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이자 마지막 볼걸' 함민지, 남다른 관능미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8.01.04 09:42 / 조회 : 766120
image
함민지


전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볼 걸, 배우,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 등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방송인 겸 모델 함민지가 섹시 화보를 공개했다.

함민지는 4일 공개된 남성지 맥심 1월호 화보에서 신인답지 않은 관능미와 눈빛을 한껏 발산했다.

함민지는 화보 인터뷰에서 '국내 최초의 볼 걸'이란 수식어에 대해 "(SK와이번스) 구단에서 먼저 연락이 와서 하게 됐다. 덕분에 국내에선 처음이자 마지막 볼 걸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라며 자랑스러워했다.

함민지는 여자 연예인 야구단에 속해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로도 활동한다. 이에 대해 "나라에서 만들어 준 명함에 '홍보대사 함민지'란 단어만으로도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2018년에는 "입식 격투기 단체인 맥스FC의 맥스 걸로 활동할 예정"이라는 그는 앞으로 다양한 영화와 예능에 출연하는 것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함민지는 "맛집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준비 중이다. 내가 먹는 걸 좋아해서 열심히 먹어보겠다"고 말하며 희망찬 새해 계획을 밝혔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유닛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