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동거' 김승수X최정원 14년 만에 만나 동거 시작

이새롬 인턴기자 / 입력 : 2017.12.15 22:15 / 조회 : 1304
image
/사진='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김승수가 14년 만에 최정원을 룸메이트로 만났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에서는 집주인 김승수와 동거인 최정원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김승수는 "내가 왜 긴장해. 우리 집인데"라며 긴장을 풀어보려고 했지만 계속 해서 집안을 돌아다니며 확인하고 또 확인했다. 때마침 최정원이 도착했다. 같은 드라마에 출연했던 두 사람은 반갑게 인사했다.

14년 만에 재회한 두 사람은 웃음이 끊이지 않으며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그러나 그 달달함은 잠시뿐이었다.

두 사람은 서로의 동거 조건을 확인했다. 최정원은 김승수에게 아침마다 호텔식 조식을 차려달라고 부탁했다. 최정원의 특급 동거 조건에 김승수는 난감해 했다.

김승수는 두 사람 모두 한 번도 안 해본 '김장 김치 담그기'를 함께 하자고 제안했다. 최정원은 가족들의 김장도 함께 하자고 말해 김승수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