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빵생활' 정해인, 후임병에 폭력.."이 정도로 사람 안 죽어"

조연을 인턴기자 / 입력 : 2017.12.07 21:22 / 조회 : 891
image
/사진=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캡처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정해인이 후임병에게 폭력을 가했다.

7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극본 정보훈, 연출 신원호)에서 유 대위(정해인 분)는 후임병을 살해한 혐의로 법정 피고인석에 앉았다.

당시 사망한 박 일병과 함께 폭행을 당했던 후임병들이 사고 당시에 대해 증언했다.

유 대위는 창고에서 "너 같은 새끼는 군대가 아니라 정신병원에 가"라며 박 일병에게 발길질했다. 박 일병은 정신을 잃은 채 자리에 쓰러져 있었다.

유 대위는 그런 박 일병을 신경 쓰지 않고 다른 후임병들에게 "애들 집합시켜라. 축구나 하게"라고 명령했다.

유 대위는 뒤늦게 눈을 감고 있는 박 일병을 발견하고 "일어나"라고 말했다. 박 일병은 대답이 없었다. 유 대위는 다른 후임병들에게 "안 죽어. 이 정도로 사람 안 죽어. 뭐해. 애들 집합시키라니까"라고 말한 후 창고를 빠져나갔다. 그리고 나와서 "날씨 참 좋다"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