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시혁, 대통령 표창 "제2,3 방탄 나올 수 있다 믿어"

2017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해외진출유공포상 문화교류공헌 부문 대통령 표창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7.12.05 17:54 / 조회 : 5481
image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시상식'에서 해외진출 유공포상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뒤 미소 짓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시혁 대표가 문화교류 공헌으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방시혁 대표는 5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Korea Content Awards 2017)에서 해외진출유공포상 문화교류공헌 부문 대통령 표창의 영예를 안았다.

방시혁 대표는 방탄소년단을 제작해 한국가수 최고 기록인 미국 '빌보드 200' 7위, 케이팝 그룹 최초 ‘2017 빌보드 뮤직 어워드(2017 billboard Music Awards)’ ‘톱 소셜 아티스트상’ 수상 등으로 한류팬과 한류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날 방시혁 대표는 "크고 영광스러운 상 받게 되어 감사드린다. 저는 방탄소년단의 성공이 단순히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한 회사의 성공이 아니라고 생각하고 또 거기서 끝나서도 안 된다고 생각한다"며 "분명하게 제2, 3의 방탄소년단이 나와야 하고 나올 수 있다고 믿고 있으며, 제가 지금까지 배워왔던 익혀왔던 노하우들을 살려서 앞으로 성공의 모델링을 완성하고 후배들에게 이 길을 이어줄 수 있도록 노력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image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시상식'에서 해외진출 유공포상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뒤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이어 "그동안 K-POP이 여기까지 올라올 수 있게 노력해주신 모든 선배님들, 업계 종사자들, 동료들에게 감사드리고 싶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식구들과 스태프분들, 프로듀서들, 방탄소년단 멤버들에게 이 영광 돌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방시혁 대표는 서울대학교 미학과를 졸업하고 JYP 엔터테인먼트의 수석프로듀서로 활동했으며, god ‘하늘색 풍선’, 비 '나쁜남자', 백지영 '총 맞은 것처럼', '내 귀에 캔디', 2AM '죽어도 못 보내' 등 다수의 히트곡을 만들었다.

현재는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과 남성 듀오 옴므(이현, 이창민)가 소속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대표이사 겸 총괄 프로듀서로 활동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유닛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