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케이윌 "700쌍 결혼식 축가..하루 4번도"

판선영 기자 / 입력 : 2017.10.16 11:26 / 조회 : 1244
image
/사진=JTBC


가수 케이윌이 "약 700쌍 정도의 결혼식 축가를 불렀다"고 말했다.

16일 방송될 JTBC '비정상회담'에는 케이윌이 출연해 "결혼식의 꽃은 축가라고 생각하는 나, 비정상인가요?"를 안건으로 이야기를 나눈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포르투갈에서 온 누리아, 이란에서 온 에이딘, 미국에서 온 조엘이 일일비정상으로 참여해 음악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케이윌은 "약 700쌍 정도의 결혼식 축가를 불렀다"며 "하루에 4번까지 축가를 부른 적이 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나라별로 대표하는 축가 노래에 대한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누구나 좋아할 만한 대중적인 사랑 노래부터 전혀 예상치 못한 곡들까지 나와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축가에 이어 전 세계 다양한 노래와 멜로디들에 대한 뜨거운 토론이 이어졌다. 발라더 케이윌과 함께 하는 만큼 각 나라 대표 시즌송들을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생일 축하 노래나 연인과 헤어졌을 때 등 다양한 상황에서 들을 수 있는 노래까지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대중적인 노래들뿐만 아니라 나라별 금지곡부터 원작자가 따로 있는 번안곡들에 대한 토론이 진행됐다.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