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진 측 "소방관 커피 선행? 세트장 앞 산책하다 전달"(공식)

판선영 기자 / 입력 : 2017.10.14 17:26 / 조회 : 1037
image
/사진=스타뉴스


배우 유해진이 소방관에게 커피를 전달했다. 유해진 측은 "영화 촬영 중 산책하다가 드린 것"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관계자는 14일 스타뉴스에 "유해진이 현재 대전에서 영화 '러브슬링'을 촬영하고 있다"며 "세트장 앞에 바로 소방서가 있었고 유해진이 산책하던 중 소방관분들을 보고 커피를 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유해진은 대전의 한 소방서에 근무하는 소방관들에게 커피를 직접 전달하는 모습이 공개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유해진이 촬영 중인 '러브슬링'(감독 김대웅)은 레슬링으로 뭉친 아버지와 아들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아들이 짝사랑하는 여자친구가 아버지를 사랑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담았다. 앞서 황우슬혜와 이성경, 김민재 등이 캐스팅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