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운전사' 송강호, 부일영화상 男주연상 "관객들에 감사"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7.10.13 18:54 / 조회 : 970
image
배우 송강호/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송강호가 영화 '택시운전사'(감독 장훈)으로 제26회 부일영화상 시상식에서 남자 주연상을 수상했다.

송강호는 13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26회 부일영화상 시상식에서 남자 주연상을 받았다.

그는 "왠지 진지한 말씀을 드려야 하고, 의미 있는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다. 하지만 오늘은 '택시운전사' 완성을 위해 헌신하신 많은 분들에게 마음을 표하고자 한다"며 배급사, 제작사 등 관계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1200만 관객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영화 관람을 한 관객들에게 감사해 했다.

'택시운전사'는 지난 8월 개봉했다.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 분)이 독일의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토마스 크레취만 분)를 태우고 광주로 향하는 이야기다.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소재로 해, 1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영화대중문화유닛 기자 이경호입니다. 빠르고, 재미있고, 즐거운 영화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