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홀릭' 유노윤호X경수진, 대본리딩..꿀케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10.13 08:12 / 조회 : 955
image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올 가을을 로맨틱하게 물들일 색다른 드라마 ‘멜로홀릭’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13일 몬스터유니온은 오는 11월 첫 방송을 앞둔 크로스 플랫폼 드라마 '멜로홀릭'(극본 박소영·연출 송현욱, 제작 몬스터유니온)의 대본리딩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동명의 네이버 웹툰 '멜로홀릭'을 원작으로 한 이 작품은 타인의 생각을 읽는 초능력을 지닌 남자 유은호(정윤호 분)와 이중인격 여자 한예리·한주리(경수진 분)를 둘러싼 유쾌한 터치 로맨스와 스릴감 넘치는 미스터리가 얽힌 복합장르 드라마.

지난 5월 상암동에서 진행된 '멜로홀릭' 대본 리딩 현장에는 송현욱 감독을 비롯해 정윤호, 경수진, 한주완, 최대철 등 주요 출연진이 빠짐없이 참석하여 독특한 캐릭터에 자신만의 개성있는 연기력을 더해내며 대본에 100% 홀릭한 모습을 보였다.

정윤호는 여심을 읽는 초능력남 유은호 역에 완벽 빙의, 초고수급 연애 스킬을 능수능란하게 발휘하는 로맨스가이와 반전 코믹 리액션을 선보이는 등 역대급 캐릭터를 예고 했다.

또한 경수진은 한예리·한주리의 이중인격을 가진 1인 2역을 맡아 러블리한 청순미부터 내숭없는 섹시미까지 과감히 드러내며 순수와 발칙한 도발을 오가는 이중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이처럼 예측불가 경수진의 연기에 맞춘 정윤호의 순발력 넘치는 리액션은 극중 롤러코스터같은 두 사람의 커플케미를 미리 엿보이며 유쾌한 꿀잼을 기대케 만들고 있다.

담당프로듀서인 몬스터유니온 김동희PD는 "첫 대본 리딩 이었음에도 모든 배우들이 각자의 캐릭터의 개성과 매력을 잘 살려내며 최고의 호흡을 자랑했다. 여심을 읽는 초능력 때문에 판타지같으면서도 현실 연애의 공감 포인트를 잘 살려낸 대목에서는 웃음이 터져나오는 등 극이 진행되면서 더욱 빠져들게 만드는 홀릭포인트가 있다"라며 "톡톡튀는 개성 만점 캐릭터들의 내숭없는 터치로맨스가 펼쳐질 '멜로홀릭' 첫 방송에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연애불능 초능력남과 연애불가 두 얼굴의 여자가 만나펼치는 달콤살벌 러브판타지 '멜로홀릭'은 OCN에서 11월 6일 오후 9시에 첫 방송, 매주 월·화 9시에 방송되고, 11월 1일 오전10시부터 옥수수모바일과 웹을 통해 선 공개될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