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 애플렉, 힐러리 버튼 성추행 인정.."진심으로 사과"

판선영 기자 / 입력 : 2017.10.12 09:09 / 조회 : 1511
image
/AFPBBNews=뉴스1, 힐러리 버튼 인스타그램


할리우드 스타 벤 애플렉이 과거 힐러리 버튼을 성추행한 사실이 맞다고 인정했다.

벤 애플렉은 11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나는 힐러리 버튼에 부적절하게 행동했었다"며 "진심으로 사과한다"란 글을 게재했다.

앞서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연예정보 사이트 저스트 제러드는 힐러리 버튼이 자신의 트위터에서 팬과 트윗을 하면서 벤 애플렉으로부터 과거 성추행을 당한 것을 언급했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힐러리 버튼은 2003년 MTV의 한 쇼프로그램 VJ로 활동할 때 벤 애플렉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 이는 그녀가 팬과 트윗을 하면서 알려지게 됐다.

이를 두고 힐러리 버튼은 "나는 잊지 않았다"고 말하며 "그가 나에게 행한 사건을 잊지 않고 응원해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그때 나는 어렸다"고 말했다. 이어 "(성추행을 폭로한) 용감한 이들에게 깊은 인상을 받았다. 나는 그렇게 울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벤 애플렉은 이 같은 힐러리 버튼의 주장을 인정하고 사과의 말을 전한 것이다.

벤 애플렉의 성추행 논란은 그가 하비 와인스타인을 비난하면서 불거졌다.

지난 5일 뉴욕타임즈는 하비 와인스타인이 수십 년 간 성희롱 및 원치 않은 신체적 접촉을 저지른 사실을 보도하면서 엄청난 파문을 일으켰다.

이에 대해 벤 애플렉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나는 함께 일한 사람이 수십 년 동안 많은 여성들을 협박하고 성추행한 것에 대해 슬프고 화가 났다. 토할 것 같다"며 비난했다.

하지만 되레 그가 과거에 저지른 성추행 사실이 불거지면서 빈축을 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