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팝가수 켈리 클락슨, 더이상의 임신은 싫어

이소연 뉴스에디터 / 입력 : 2017.09.14 17:49 / 조회 : 263
image
/사진=켈리 클락슨 인스타그램


아메리칸 아이돌 우승자에서 가수 생활을 시작, 그래미상까지 수상한 가수 켈리 클락슨이 더 이상 아기를 낳을 예정이 없다고 전했다.

미국의 연예전문미디어 Enews는 14일(현지시간) WKTU 라디오 방송국의 '커비 앤 캐롤리나' 쇼에 출연한 켈리 클락슨이 피임시술 사실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현재 그녀는 남편 브랜든 블랙스톡과의 사이에서 딸 리버 로스(3)와 아들 레밍턴(1)을 두고 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더 이상의 아기는 기대할 수 없을 듯하다. 이 날 사회자가 셋째 계획은 없는지를 묻자 그녀는 "나팔관을 묶었다. 이제는 둘다 임신에 대해 언급도 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아기를 원하지만 어려움을 겪는 친한 친구가 있어, (피임술을 한 것을) 미안하게 생각한다. 하지만 임신 기간동안 너무 고생을 해서 더 이상 임신을 하고 싶지는 않다"고 전했다.

켈리 클락슨은 이전 임신기간 동안 입덧등으로 심하게 고생하면서 입원한 바 있다.

image
/사진=켈리 클락슨 인스타그램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