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18일 워싱턴전 선발 복귀..마에다 취소

한동훈 기자 / 입력 : 2017.09.13 10:17 / 조회 : 2632
image
류현진. /AFPBBNews=뉴스1


12일 등판이 취소됐던 LA 다저스 류현진이 로테이션에 복귀한다. 18일 워싱턴 내셔널스전이다.

MLB.com의 다저스 담당 기자 켄 거닉은 13일(이하 한국시간) SNS를 통해 "류현진이 일요일에 선발 등판한다. 마에다는 다음 주 수요일 혹은 목요일"이라 전했다.

현지 시간으로 일요일은 한국 시간으로 18일이다. 워싱턴 내셔널스전이다.

당초 류현진은 12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 나설 예정이었다. 하지만 돌연 일정이 변경됐다. 내셔널스전에도 등판이 밀릴 것이라는 이야기가 돌았다.

켄 거닉 기자도 내셔널스전 로테이션은 알렉스 우드, 리치 힐, 마에다 켄타라고 전했었다.

상황은 하루 만에 또 바뀌었다. 다시 류현진에게 기회가 갔다.

한편 12일 류현진 대신 던졌던 마에다는 3이닝 4실점으로 부진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