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선미, 부군상 후 첫 심경고백 "그를 위해 버틴다"(전문)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7.08.30 08:16 / 조회 : 149889
image
/사진=스타뉴스


배우 송선미가 갑작스러운 부군상 이후 처음으로 심경을 고백했다.

송선미는 3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이 된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이 담긴 글을 게재했다.

앞서 송선미의 남편은 지난 21일 오전 서울 서초구의 한 법무법인 사무실에서 A씨가 휘두른 흉기에 찔려 숨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A씨를 긴급체포하고 범행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송선미는 "하늘이 맑고 푸르른 것처럼 그런 사람이었다. 항상 자기보다 남을 배려하는 사람이었고 그런 모습이 너무나 매력적인 사람. 유머러스하고 따뜻하고 표현은 작았지만 가슴이 있는 사람이라 그의 표현이 얼마나 많은 의미를 지니는지 알게 하는 그런 사람"이라고 밝혔다.

그는 "내가 하는 일을 누구보다 지지해줬던 사람. 내가 힘들어하거나 자신 없어 할 때 누구보다 용기를 줬던 사람. 그 사람이 그립고 그립지만 그를 위해 나는 오늘도 힘을 내고 버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송선미는 현재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 출연 중이다. 송선미는 부군상 이후 촬영에 복귀하기로 결정, 시점을 논의 중이다.

다음은 송선미 글 전문.

하늘이 맑고 푸르른 것처럼 ......그런 사람이었다.
항상 자기보다 남을 배려하는 사람이었고 그런 모습이 너무나 매력적인 사람....
유머러스하고 따뜻하고....표현은 작았지만 가슴이 있는 사람이라....그의 표현이 얼마나 많은 의미를 지니는지 알게 하는 그런 사람......내가 하는 일을... 누구보다 지지해줬던 사람....내가 힘들어하거나 자신 없어 할 때 누구보다 용기를 줬던 사람.....그 사람이 그립고 ....그립지만....그를 위해 나는 오늘도 힘을 내고 버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