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승 달성' 고영표 "타선 지원에 편안하게 던졌다"

인천=박수진 기자 / 입력 : 2017.08.13 21:38 / 조회 : 3556
image
고영표


개인 최다 탈삼진(9개)을 기록하며 선발 연승을 달린 kt 위즈 고영표가 야수들의 타선 지원에 감사함을 표시했다.

kt는 13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와의 '2017 KBO 리그' 주말 2연전 마지막 경기에서 11-3의 대승을 거뒀다. 선발 고영표의 호투와 선발 전원 안타에 힘입어 경기를 잡아냈다. 동시에 전날(12일) 당한 3-8의 패배도 설욕했다.

선발로 등판한 고영표는 6이닝 동안 87개의 공을 던지며 5피안타(1홈런) 1볼넷 9탈삼진 3실점으로 지난 5월 13일 수원 NC전에서 선발 3연승을 거둔 이후 98일 만에 선발 연승을 달렸다.

경기 종료 후 고영표는 "타선에서 1회부터 타선 지원을 해줘서 편안하게 던질 수 있었다. 포수 이해창의 리드가 좋았고, 특히 체인지업이 잘 통했다. 오늘 개인 2연승 및 한 경기 최다 탈삼진을 달성했지만 팀이 승리하고 분위기를 반전해 기쁘다. 첫 선발 시즌이긴 하지만 특별히 힘든 건 없다. 앞으로 남은 시즌 이닝 소화에 목표을 두고 팀 승리에 도움이 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