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이상순, 타로카드로 '사랑꾼' 입증..아이유는 왜 당혹?

판선영 기자 / 입력 : 2017.08.12 10:14 / 조회 : 896
image
/사진제공=JTBC


이상순이 타로카드를 통해 '사랑꾼'임을 증명했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는 한 손님이 이효리, 이상순 부부에게 특별한 선물을 전하는 내용이 그려진다. 그동안 민박집에 머물렀던 모든 손님이 체크아웃하는 날 아침, 제주도를 관광하며 찍은 폴라로이드 사진으로 타로카드를 만든 것.

생각지 못한 선물에 이효리는 기뻐하며 타로카드 한 장을 뽑았고 거기에는 '용기'라는 단어가 적혀 있었다. 이에 손님들은 "이렇게 민박집을 연 것이 큰 용기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상순은 '사랑'이라는 단어가 적힌 카드를 뽑으며 '사랑꾼'임을 입증했다. 카드를 뽑은 이효리와 이상순은 눈을 맞추고 손 하트를 보내며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아이유와 손님들은 부러운 눈길로 두 사람을 바라봤다는 후문.

반면 아이유 역시 타로카드를 뽑았지만 예상치 못한 단어의 등장에 당혹스러워했다. 아이유를 놀라게 한 타로카드의 결과는 13일 방송에서 공개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