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소통 안돼"..이종석, SNS 심경고백에 관심집중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8.11 14:13 / 조회 : 12392
image
이종석 / 사진=스타뉴스


배우 이종석이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와 소통이 안된다고 심경 고백을 전했다.

이종석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팬미팅 관련 포스터를 게재하며 소식을 알렸다. 이종석은 "팬미팅 기다리는 팬들이 많을 것 같아서. 짧게"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이종석은 "팬미팅을 계획을 하고는 있었는데 말이죠. YG가 각 팀들이 워낙 자부심이 대단하고 자존감도 높은데 소통이 안되는 관계로 공연팀과 공연내용의 이견이 있어서 외부에서 연출을 들이느라 시간을 꽤 잡아먹어서 어쩌면 올해는 넘겨야할지도"라며 "기다리게 해서 미안합니다. 최대한 빨리 공지할게요"라고 썼다.

이는 이종석의 팬미팅을 기다리는 팬들의 요청에 이종석이 직접 입장을 밝힌 것이다.

무엇보다 이종석은 "YG 각 팀이 자부심 대단하지만 소통이 안된다", "외부에서 연출을 들이느라 시간을 잡아먹는다"라는 직접적인 표현을 하며 자신의 상황을 전해 팬들의 걱정을 사고 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이종석이 자신을 기다리는 팬들을 위해 직접 입장을 밝힌 것이지, YG와의 갈등을 예고한 것은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

한편 이종석은 오는 24일 영화 'V.I.P' 개봉을 앞두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