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형 "어릴 적 이름은 '양세진', 경기 일으켜 바꿨다"

판선영 인턴기자 / 입력 : 2017.07.17 14:03 / 조회 : 439
image
/사진=스타뉴스


개그맨 양세형이 과거 이름에 얽힌 사연을 털어놨다.

양세형은 17일 오후 방송된 SBS 러브FM '윤형빈, 양세형의 투맨쇼'(이하 '투맨쇼')를 진행, 이날 특별 게스트인 가수 린과 함께 이야기를 나눴다.

양세형은 "린 씨 본명이 이세진이지 않느냐"라며 "어릴 적 제 이름도 세진이어서 기억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세형은 "원래 이름이 양세진이었는데 자꾸 경기를 일으켰다고 하더라"면서 "양세형으로 바꾼 뒤로 몸이 괜찮아졌다. 하지만 과학적 근거가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해 시선을 모았다.

이에 린이 "저도 어릴 때 경기를 많이 일으켰다"고 공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한편 양세형은 현재 MBC '무한도전', JTBC '크라임씬 3'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