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30%대 높은 시청률에 2회 연장 확정(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7.07.11 17:47 / 조회 : 1120
image
/사진=스타뉴스


KBS 2TV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가 2회 연장을 결정했다.

KBS 드라마국 관계자는 11일 스타뉴스에 "'아버지가 이상해'가 50회에서 52회 종영으로 연장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높은 시청률로 인해 2회 연장 방송을 결정한 것.

지난 3월 4일 첫 방송한 '아버지가 이상해'는 최근 30%를 넘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주말 안방극장을 점령하고 있다. 변한수(김영철 분)를 중심으로 변씨 가족 4남매의 이야기를 흥미롭게 그러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2회 연장을 결정함에 따라 '아버지가 이상해'는 예정보다 한 주 늦은 오는 8월 27일 종영할 계획이다. '아버지가 이상해' 후속으로는 '황금빛 내인생'이 오는 9월 2일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