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아이돌 멤버 성폭행 신고 접수 '충격'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07.06 15:01 / 조회 : 485932
image


인기 아이돌그룹의 멤버 A씨가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6일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6일 스타뉴스에 "피해자 여성이 이날 오전 8시 56분께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다세대 주택에서 남성 2명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112에 신고 전화를 했다"고 밝혔다"며 "이 중 한 명은 아이돌 멤버 A였으며 또 다른 남성 B는 일반인이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경찰이 신고를 받고 출동했을 당시 현장에 A씨는 없었으며, 피해자와 B씨만 남아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후 B씨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했다"고 설명하며 "피해자 역시 아직 구체적인 진술을 듣지 못한 상황이다. 좀 더 조사가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