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제이 "매니저에 보증 사기..폭행 무죄 입증"

한아름 기자 / 입력 : 2017.06.19 15:46 / 조회 : 734
image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가수 크라운제이가 '비디오스타'를 통해 5년간 활동을 중단한 이유에 대해 털어놨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크라운제이가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크라운제이는 '우리결혼했어요'를 찍은 후 매니저에게 보증사기를 당했던 일화에 대해 입을 열었다.

크라운제이는 "미국에서는 보증을 서줘도 내가 돈을 대신 갚을 필요가 없다. 미국에서 보증을 선다는 건 그 사람의 신용을 증명해주는 정도라 한국과는 다르다. 내가 한국의 보증에 대해 잘 모른다는 걸 알고 매니저는 나에게 거짓말을 하고 보증을 서달라고 했다"며 당시 상황에 대해 설명했다.

크라운제이는 친한 형이기도 하고 많이 믿었기에 보증을 서주었던 것. 하지만 얼마 후 매니저는 잠수를 타고 모든 빚은 크라운제이가 떠맡게 되었다. 크라운제이는 "빚을 부담하게 된 것 뿐 아니라, 그 매니저를 나를 음해하려고 자신의 몸을 자해하고 내가 폭행했다고 신고했다"고 밝혔다.

이어 크라운제이는 "강도 상해 무죄를 입증하기 위해 2년의 시간을 쏟았다. 미국에서 했던 음반 계약도 모두 엎어지고 어려운 시간을 지나 이제는 무죄를 입증했다"며 그 동안 힘들었던 마음을 털어놓았다.

크라운제이의 힘들었던 과거 일을 들은 MC들은 "억울함이 풀어져 다행이다", "이제는 좋은 일만 있길 바란다"며 크라운제이를 응원했다.

한편 '비디오스타'는 20일 오후 8시 30분 방송 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한아름|hans9@mtstarnews.com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한아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