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CP "'삼시세끼'·'효리네민박'과 비슷? 다를 것"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7.05.19 14:19 / 조회 : 1133
image
/사진제공=CJ E&M


'섬총사' 박상혁 CP가 '삼시세끼', '효리네 민박'과 다르다고 밝혔다.

박상혁 CP는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스탠포드 호텔에서 진행된 케이블채널 올리브TV 새 예능 프로그램 '섬총사'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박상혁 CP는 "포맷이 무척 새로운 프로그램이라고 말씀드릴 순 없다"라며 "각각 마을의 다른 집에서 살면서 벌어지는 마을 사람들과 이야기가 주된 이야기다. 노부부와 사는 분, 할머니가 계시는 곳에서 사는 분 등 마을 사람들과 융화돼 마을에서 벌어지는 이야기가 주가 된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삼시세끼'와 섬에 가는 것에서는 비슷할 수 있는데 출연자도 다르고 세 분 다 요리를 못해서 그 부분에서 다를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는 "'효리네 민박'은 일반 손님을 받는 프로그램이고 저희랑 콘셉트가 다른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섬총사'는 강호동, 김희선, 정용화 세 명의 '섬총사'가 섬마을 주민의 집에서 주민과 함께 생활하며 취향대로 살아보는 섬 생활기를 다룬 프로그램으로 오는 22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