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최현석, 하차 이유 "레스토랑 오픈"..추가 영입無(공식)

판선영 인턴기자 / 입력 : 2017.05.08 10:55 / 조회 : 5307
image
/사진=JTBC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의 1화부터 출연하며 '허세 셰프'란 별명으로 사랑받았던 최현석 셰프가 하차를 결정했다.

8일 오전 JTBC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최현석 씨가 최근 새 레스토랑을 오픈 하면서 그곳에 심혈을 기울이기 위해 하차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 관계자는 "최현석 셰프의 빈자리를 메울 셰프 추가 영입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최현석은 지난해 11월 방송된 '냉장고를 부탁해' 1주년 특집에서 "'냉부'는 제가 뼈를 묻을 곳이다"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한편 최현석은 현재 TV조선 '아재독립 만세!! 거기서 만나',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시즌2'에 출연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