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수원 삼성, 이정수 은퇴 수용 "만류했지만 의사 확고"

박수진 기자 / 입력 : 2017.04.21 17:31 / 조회 : 1970
image
수원 이정수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수원 삼성이 수비수 이정수(37)의 은퇴를 결국 받아들이기로 했다.

수원 삼성은 21일 구단 SNS를 통해 "서정원 감독과 코칭스태프, 구단은 그동안 이정수 선수와 여러 차례 만나 은퇴를 만류했지만 의사가 확고해 결국 은퇴를 수용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앞서 이정수는 지난 16일 'K리그 클래식' 광주FC(0-0 무승부)전 이후 홈 관중들에게 야유를 들은 뒤 은퇴 의사를 구단에 전달했다. 이정수는 이번 시즌 리그에 3경기에 출전했다. 21일 현재 수원 삼성은 리그서 5무 1패(승점 5점)로 10위에 올라있다. 6경기 연속으로 승리를 거두지 못하고 있다.

이정수는 구단을 통해 "팀에 많은 보탬이 되지 못한 책임을 지고 팀을 떠나기로 마음을 굳혔다"며 "그동안 수원 삼성을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하고 미안하다. 어디서든 팬들과 함께 수원을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정수는 당분간 휴식을 취할 에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