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전 국가대표 김영희 집 수리 봉사활동 실시

김동영 기자 / 입력 : 2017.04.20 18:08 / 조회 : 4232
image
전 국가대표 김영희의 집 수리 봉사활동에 나서는 KEB하나은행 백지은. /사진=WKBL 제공



여자프로농구(WKBL) 부천 KEB하나은행 선수들이 오는 21일 말단비대증을 앓고 있는 전 여자농구 국가대표 김영희의 집을 방문해 집 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주장 백지은을 포함해 강이슬, 김지영은 KEB하나은행의 연고지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에 소재한 김영희의 집을 방문해 낡은 벽지, 장판, 싱크대를 새로 교체하는 등 김영희가 안전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만들 예정이다.

여자농구 간판센터로 활약했던 김영희는 단칸방에서 홀로 생활하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불구하고, 부업을 하며 모은 돈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는 등 평소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한편 KEB하나은행 강이슬, 김지영, 백지은의 집 수리 봉사활동은 오는 27일 오후 9시 KBS 2TV '속 보이는 TV 人사이드'를 통해 방영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