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 제5차 개최도시 총괄운영관 협의회 개최

박수진 기자 / 입력 : 2017.04.20 16:16 / 조회 : 836
image
제5차 개최도시 총괄운영관 협의회 모습.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2017 피파 20세 이하 월드컵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가 20일 서울 용산구 조직위원회 회의실에서 제5차 개최도시 총괄운영관(Venue General Manager) 협의회를 열고 30일 앞으로 다가온 대회 준비의 최종 점검 단계에 돌입했다.

협의회에는 곽영진 조직위 상근부위원장 등 조직위 임직원과 6개 개최도시의 총괄운영관 및 U-20 월드컵 추진단장, 실무 팀장들이 참석했다.

지난 2월 열린 4차 협의회 이후 2개월 만에 개최된 이번 협의회에서는 그동안의 업무 추진 경과보고, 개최도시 협조사항 안내 등이 이뤄졌다.

특히 3월 말에 테스트 이벤트로 진행된 '아디다스 U-20 4개국 축구대회' 관련 평가 및 개선 사항이 협의회 주요 안건으로 다뤄져 월드컵을 앞두고 조직위와 개최도시가 진행 및 대응 능력을 향상할 수 있도록 했다. 시설, 등록, 수송, 안전, 자원봉사, 홍보, 마케팅 등 각 분야별 대회 준비를 위한 상세한 업무 논의도 진행됐다.

조직위 곽영진 상근 부위원장은 "이제 정말 대회가 얼마 남지 않았다. 그동안 개최도시의 많은 협조를 통해 대회 준비가 원활히 진행됐다"며 "남은 한 달의 기간 동안 경기장 내외부의 각 시설점검과 자원봉사자 교육 등이 꼼꼼히 이뤄져 성공적인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끝까지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은 6개 개최도시(수원, 전주, 인천, 대전, 천안, 제주)에서 5월 20일부터 6월 11일까지 23일간 열린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