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없는여자' 서지석 "결혼 후 첫 키스신.. 아내 울더라"

한아름 기자 / 입력 : 2017.04.20 15:07 / 조회 : 572
image
서지석/ 사진=스타뉴스


배우 서지석이 극 중 키스신에 대한 아내의 반응에 대해 털어놨다.

2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KBS 2TV 새 일일드라마 '이름 없는 여자'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서지석은 극 중 손여리(오지은 분)의 첫사랑인 김무열 역을 맡았다.

이날 서지석은 극 중 키스신과 관련한 아내의 반응을 묻는 질문에 "결혼 이후 첫 키스신이 있었을 때는 아내가 울었다"고 답했다. 서지석은 "이 고비를 넘겨야겠다는 마음을 느껴서 5시간 정도 충분히 설득했다"고 말했다.

image


서지석은 "어느 누구와 키스신을 촬영해도 아내가 이해해주려고 한다"며 "이제는 마음이 편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서지석은 지난 2013년 5살 연하 플로리스트 아내와 결혼식을 올렸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한아름|hans9@mtstarnews.com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한아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