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한당' 임시완 "설경구 선배님은 통뼈, 정말 아팠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7.04.19 11:55 / 조회 : 3410
image
배우 임시완/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임시완이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에서 설경구와 액션 연기를 한 소감을 털어놨다.

임시완은 19일 오전 서울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감독 변성현. 이하 '불한당') 제작보고회에서 액션 연기를 소화한 것에 대해 "다행히 크고 작은 사고는 전혀 없었다"고 말했다.

임시완은 "(설경구) 선배님과 액션을 할 때 느낀 게 있다. 선배님 통뼈였다"며 "(연기하면서) 몸이 부딪히는데, 부딪히는 것만으로도 정말 아팠다. 설경구 선배님은 통뼈였다"고 털어놨다.

이에 설경구는 "네, 제가 통뼈입니다"고 받아치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변성현 감독은 임시완의 액션 연기에 대해 "무슬 감독님도 말씀하셨다. (임시완이) 액션 많았는데, 몸을 잘 쓴다고 했다. 대역 배우도 준비했는데, 시완 씨가 손쉽게 했다. 그래서 놀랐다"고 밝혔다.

한편 '불한당'은 범죄 조직의 1인자를 노리는 재호(설경구 분)와 세상 무서운 것 없는 패기 넘치는 신참 현수(임시완 분)의 의리와 배신을 담은 범죄액션드라마다.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에서 영화를 담당하고 있는 이경호입니다. 영화에 대한 좋은 정보를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