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전 멀티골' 전북 에델, K리그 클래식 '6R MVP' 선정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7.04.19 11:45 / 조회 : 996
image
전북 에델.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상주전에서 멀티골을 터트린 에델(전북 현대)이 6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6라운드 MVP로 에델(전북)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에델은 지난 16일 전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상주와의 경기에서 전반 13분 패널티박스 인근에서 수비수가 걷어낸 공을 그대로 슈팅으로 연결해 시즌 첫 골을 기록했다.

이어 후반 22분에는 김진수의 프리킥 도움을 받아 두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이날 전북은 에델의 2골과 에두(1골 1도움), 김신욱(1골)의 득점을 묶어 상주를 4-1로 대파하고 리그 선두에 등극했다.

image
정재희.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EB하나은행 K리그 2017 클래식, 챌린지의 라운드 MVP선정은 득점, 슈팅, 패스, 볼 경합 성공, 드리블 돌파, 공간 침투 등 주요 경기 행위를 정량적,정성적으로 평가하여 지수화한 “인스탯(INSTAT) 지수”와 연맹 경기평가회의의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이루어진다.

에델은 지난 상주전에서 득점(2골), 유효슈팅(67%), 키 패스(67%), 볼 경합(72%) 등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며 총점 329점으로 가장 높은 인스탯 지수를 기록했다.

image
K리그 클래식 6라운드 베스트11. /그래픽=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한편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7라운드 MVP로는 안양의 정재희가 선정됐다.

정재희는 16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서울이랜드와의 경기에서 후반 35분 선제골을 기록하고 후반 48분 최재훈의 골을 어시스트하며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이로써 정재희는 3경기 연속골을 기록하며 이정협(부산)에 이어 챌린지 득점 2위로 올라섰다.

image
K리그 챌린지 7라운드 베스트11. /그래픽=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6R 베스트11]

MVP : 에델(전북)

FW : 양동현(포항), 에두(전북)

MF : 에델(전북), 김보경(전북), 발렌티노스(강원), 김인성(울산)

DF : 이슬찬(전남), 박동진(광주), 김광석(포항), 최효진(전남)

GK : 신화용(수원)

- 베스트팀 : 전북

- 베스트매치 : 전북 vs 상주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7R 베스트11]

MVP : 정재희(안양)

FW : 이정협(부산), 바그닝요(부천)

MF : 정민우(대전), 이창용(아산), 정원진(경남), 정재희(안양)

DF : 김준엽(아산), 차영환(부산), 레이어(수원), 우주성(경남)

GK : 권태안(안양)

- 베스트팀 : 안양

- 베스트매치 : 부산 vs 수원FC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