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광장' 혜린 "집에서 직접 랍스타 기절시켜 요리"

판선영 인턴기자 / 입력 : 2017.04.17 14:18 / 조회 : 542
image
/사진=스타뉴스


걸 그룹 EXID(LE 정화 하니 솔지 혜린)의 혜린이 집에서 직접 랍스타 요리를 한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EXID와 개그맨 이수지가 17일 오후 방송된 KBS 라디오 '박지윤의 가요광장'에 출연해 청취자를 만났다.

이날 방송에서 혜린은 "평소에 집에서 랍스타를 칼 등으로 쳐서 기절시킨다"며 "내장을 뺀 후 바로 먹으면 너무 맛있다"고 밝혔다.

이에 개그맨 이수지가 "무서워서 못할 것 같은데 완전 노량진 수산시장의 어머님 아니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정화는 "(혜린이)얼마 전에 샤브샤브도 직접 해먹더라"며 "멤버들 생일에 생일상도 직접 차려준다. 요리를 잘하고 잘 먹는다"고 전했다.

한편 EXID는 지난 10일 세 번째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를 발표, 현재 활발히 활동 중이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인 '낮보다는 밤'은 공감되는 가사와 리드미컬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업템포 R&B 곡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