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깻잎소녀는 공민지..2NE1아닌 솔로 첫무대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4.02 18:54 / 조회 : 3363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깻잎소녀는 공민지였다.

2일 오후 방송된 2주년 특집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 1라운드에는 '노래 9단 흥부자댁'(이하 흥부자댁)과 '음색깡패 깻잎소녀'(이하 깻잎소녀)가 듀엣곡 대결을 펼쳤다.

이날 두 사람은 김범수의 '보고싶다'를 함께 부르며 가창력을 뽐냈다.

이날 대결 결과 흥부자댁이 깻잎소녀를 꺾고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다.

탈락한 깻잎소녀는 앤의 '아프고 아픈 이름'을 부르며 가면을 벗었다. 가면을 벗은 깻잎소녀의 정체는 바로 2NE1의 공민지였다.

그동안 2NE1에서 래퍼로 활약했던 공민지는 보컬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며 홀로 무대를 꽉 채웠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