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대전 시티즌, 윤정섭 대표이사 사표 반려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7.03.30 19:04 / 조회 : 1573
image


대전 시티즌 윤정섭 대표이사의 사표가 반려됐다.

윤정섭 대표는 지난해부터 이어온 성적부진으로 인한 중압감과 구단 경영난으로 인한 과도한 스트레스로 30일 사의를 표명했다. 하지만 대전시를 사표를 수리하지 않았다.

대전 시티즌은 이날 저녁 보도자료를 통해 "윤정섭 대표의 사의를 전달받은 대전시는 새 시즌의 시작점에서 대표이사직에 공백이 생긴다면 선수단 및 직원들에도 혼란을 빚게 되고, 전반적인 시즌 운영에 차질이 생길 수 있다고 판단해 사표를 반려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전시의 이러한 의사를 전달받은 윤정섭 대표는 시의 의견을 수용, 2017시즌 종료 시까지 구단운영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사를 표명했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