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민X신하균X송지효X이엘, 이병헌 감독 코미디로 뭉친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3.03 08:16 / 조회 : 2813
image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이성민, 신하균, 이엘, 송지효 / 사진=스타뉴스


영화 '스물'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바람 바람 바람'이 이성민, 신하균, 송지효, 이엘까지 주요 배역 캐스팅을 확정했다.

3일 NEW에 따르면 '바람 바람 바람'은 캐스팅을 마무리 하고 오는 13일 첫 촬영에 들어간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은 눈이 가로로 내릴 정도로 바람이 세기로 유명한 제주도를 배경으로 일탈을 꿈꾸는 네 남녀가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과정을 재기 발랄하게 그린 이야기.

연기라면 최고의 신뢰를 선사하는 '믿고 보는 배우' 이성민이 20대 못지 않게 끓어오르는 몸과 마음을 주체 못하는 제주도의 카사노바 석근 역을 맡았으며, 신하균은 한때 최고의 쉐프를 꿈꿨지만 지금은 주눅 든 쭈구리 남편 봉수역으로 출연한다. 특히 이성민과 신하균은 영화에서 '형님-매제 관계'로 호흡을 맞추며 착실한 척도, 미친 척도 마다 않는 콤비플레이를 펼칠 예정이다.

송지효는 봉수의 파이팅 넘치는 아내이자 석근의 여동생 미영 역할을 맡았고, 영화 '내부자들'과 드라마 '도깨비'에서 도발적인 매력과 보여준 이엘은 봉수를 늦바람의 신세계로 인도하는 제니역을 맡았다.

'힘내세요 병헌씨', '스물'을 통해 재치 넘치는 연출력은 물론, 흥행성까지 입증한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만큼 기존의 코미디 장르물을 뛰어넘는 본능에 충실한 코미디영화의 탄생을 예고케 한다. 투자와 배급은 '부산행', '판도라', '더킹'을 투자 배급한 NEW가 담당하며, '내부자들', '덕혜옹주'를 제작한 ㈜하이브미디어코프가 제작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