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결혼' 비♥김태희, 시간·장소 극비..매니저에도 당일 알린다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7.01.18 12:11 / 조회 : 3627
image
김태희(왼쪽)와 비 / 사진=스타뉴스


가수 겸 배우 비(35, 정지훈)와 연기자 김태희(37)가 결혼식을 눈앞에 두면서 그들의 결혼 장소 등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결혼 소식 자체만으로도 국내외 연예계를 뜨겁게 달군 톱 스타들의 결합이기 때문이다.

스타뉴스 취재 결과, 비와 김태희는 오는 19일 서울의 모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비와 김태희는 지난 17일 공식입장을 통해 결혼 사실을 공식적으로 알렸지만 결혼 날짜 시간 장소 등은 밝히지 않았다. 어려운 현 시국 등을 고려, 가족 등만 참석한 채 성당에서 조용히 결혼식을 치르기로 결심했기 때문이다.

이 와중에 천주교 신자인 비와 김태희가 19일 한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릴 것이란 사실은 외부에 알려졌다. 하지만 결혼 장소와 관련, 해당 성당의 이름이 거론되면서 결혼식을 올릴 성당이 변경될 가능성 또한 제기되고 있다.

18일 한 가요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비는 김태희와 결혼 시간 및 장소에 대해, 자신의 회사 매니저들에도 결혼식 당일 알려줄 예정"이라며 신중히 이번 결혼을 준비하고 있음을 알렸다.

한편 지난 2012년부터 교제를 시작한 비와 김태희는 사랑을 가꿔온 지 5년 만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길혜성|comet@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길혜성 스타뉴스 연예국 스포츠유닛 유닛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