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도요정' 이성경 "사랑받는 역 처음이라 행복..경수진에 미안"(인터뷰)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 김복주 역 이성경 인터뷰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7.01.12 13:45 / 조회 : 4351
image
/사진제공=초록뱀미디어


배우 이성경(27)이 드라마 속에서 많은 사랑을 받아 행복하다고 털어놨다.

이성경은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합정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종영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이성경은 "그동안 사랑을 못 받아서 아픈 친구를 연기했었다. 백인하('치즈인더트랩'), 오소녀('괜찮아 사랑이야')도 그렇고 사랑을 못 받았었다"라고 씁쓸해했다.

이성경은 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를 통해 처음으로 등장인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행복했고 너무 감사한 게 사실은 복주는 주인공이니까, 복주의 이야기니까 감정들이 참 잘 쌓여있다. 대본이 다 복주의 편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항상 아픈 감정들만 연기하다가 이렇게 중심으로 돌아가는 대본에서 연기를 하니까 좋았다. (경)수진 언니한테 고마웠던 게 제가 바로 겪었던 거였다"라며 "감정들을 연기하는 배우도 힘들다. 아무래도 주인공보다는 감정선의 연결이 조금 이해가 안 갈 때도 있고 친절히 감정이 안 쌓일 때도 있다. 미안한 느낌이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성경은 지난 11일 종영한 '역도요정 김복주'에서 역도선수 김복주 역을 맡았다. 이성경은 첫사랑에 빠진 김복주를 통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베스트클릭

더보기

아이돌

제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