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플릿' 이정현 "어둡고 한 많은 캐릭터만..밝은 역에 끌렸다"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6.10.18 12:02 / 조회 : 2441
image
이정현 / 사진=홍봉진 기자


배우 이정현이 어둡고 한 많은 캐릭터에서 이미지 변신을 할 수 있는 캐릭터에 끌렸다고 말했다.

이정현은 18일 오전 서울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스플릿'(감독 최국희) 제작보고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극중 홍일점이나 다름없는 브로커 희진 역을 맡은 이정현은 "무엇보다 밝고 경쾌한 캐릭터였다"며 "제가 어둡거나 한이 있는 캐릭터를 많이 맡아 밝은 역할에 끌렸다"고 말했다.

이어 이정현은 "인생영화 중 하나가 '올드보이'인데 유지태 오빠와 연기할 수 있다니 좋았다. 다윗씨도 이창동 감독의 '시'에서 정말 좋은 연기를 보였지 않나. 성화 오빠는 정말 뮤지컬계의 황태자다"라며 함께 호흡을 맞춘 유지태, 이다윗, 정성화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스플릿'은 도박 볼링에 뛰어든 밑바닥 인생들의 짜릿하고 유쾌한 뒤집기 한 판을 그린 작품. 오는 11월 16일 개봉을 앞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