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수'·'운빨'↑ '딴따라'↓ 수목극 시청률 엎치락뒤치락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6.06.03 06:58 / 조회 : 1653
image


수목극 시청률이 엎치락뒤치락하며 혼전 양상을 보이고 있다.

KBS 2TV '마스터-국수의 신'과 MBC '운빨로맨스'는 상승한 반면 SBS '딴따라'는 하락했다.

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일 방송된 '마스터-국수의 신'은 8.6%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이하 동일 기준)

이는 지난 1일 방송분이 기록한 7.2%보다 1.4%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동시간대 방송한 지상파 드라마 시청률 중 가장 높다.

반면 전날 시청률을 1위를 차지했던 '딴따라'는 0.3%포인트 하락한 8.1%로 동시간대 꼴찌로 내려앉았다.

'운빨로맨스'는 0.2%포인트 상승한 8.2%로 '마스터-국수의 신'을 바짝 추격했다. '운빨로맨스'와 '마스터-국수의 신'의 격차는 0.4%포인트에 불과하다.

지상파 수목극 모두 1%포인트 내 시청률 격차로 순위가 엇갈리면서 박빙의 접전을 벌이고 있는 양상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