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숙, 13년전 교통사고로 세상 떠난 아들 찾아..오열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6.05.08 09:17 / 조회 : 5989
image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박원숙이 사고로 먼저 세상을 떠난 아들을 그리워했다.

8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박원숙이 출연해 자신의 속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박원숙은 드라마 촬영차 납골당을 찾았다. 이 납골당에는 사고로 사망한 박원숙의 아들이 있는 곳이었다.

박원숙에 따르면 외아들은 13년 전 화물차에 치이는 사고로 서른 셋의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아들의 납골당을 찾은 박원숙은 "아직도 진짜인지 잘 모르겠다"라며 오열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