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무한상사 촬영?..MBC "아이템 공개 불가"

이다겸 기자 / 입력 : 2016.04.08 11:00 / 조회 : 2662
image
(왼쪽부터) 하하,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황광희/사진=스타뉴스


MBC 측이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촬영 아이템과 관련해 말을 아꼈다.

MBC 예능국 관계자는 8일 스타뉴스에 '무한도전' 멤버들이 비정기적 콩트 코너인 '무한상사' 촬영을 진행했다는 보도와 관련 "촬영 중인 아이템에 대해서는 따로 이야기를 드릴 수가 없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무한도전'이 지난 7일 '무한상사' 촬영을 시작해 이날 오전 종료했다고 보도했다.

한편 '무한상사'는 무한도전의 멤버들이 부장, 차장, 사원, 인턴으로 분해 실제 회사의 모습을 그려내는 콩트다. 직장인의 애환을 담아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