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남궁민 재벌3세 친구 '신현수'는 누구? 존재감↑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6.01.29 08:50 / 조회 : 1653
image
/사진=SBS '리멤버' 영상 캡처


배우 신현수가 드라마 '리멤버'에서 존재감을 뽐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 - 아들의 전쟁'(극본 윤현호, 연출 이창민. 이하 '리멤버')에서 남규만(남궁민 분)을 마약 파티에 초대하는 배철주(신현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배철주(신현수 분)는 남규만이 과거 살인을 저질렀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 몇 되지 않는 인물 중 하나. 이에 남규만을 향한 복수를 꿈꾸는 서진우(유승호 분)에게 항상 주요 인물로 꼽혀왔다.

이날 방송에서 진우는 직접 철주에게 협박을 했다. 철주는 아무 힘도 없어 보이는 진우를 비웃었지만 결국 불안해하며 규만에게 이 사실을 실토한다. 하지만 철주가 매번 열었던 마약 파티가 진우에 의해 발각되고 현장에 있던 규만은 잡히지 않지만 철주는 결국 붙잡히게 된다.

문제는 철주가 경찰에 붙잡히기 바로 직전에 있었다. 이미 한차례 규만에게 계급의 차이로 굴욕을 당한 철주가 마지막까지 규만을 향해 도움을 요청하지만 규만은 그런 철주를 두고 홀로 도망쳤다. 철주는 믿어왔던 규만에게 배신을 당한 상황이기에 이 일을 계기로 그가 규만을 잡는 핵심 인물로 활약할지 궁금증을 낳았다.

극 중 재벌 3세 철주는 규만을 유일하게 두려워하지 않고 또 살인 사실을 알면서도 덮어주는 친구다. 철주는 규만에 대한 숨겨진 자격지심으로 자주 언성을 높이기도 하고 규만과 만만치 않게 비열한 모습을 보여주는 인물로 매회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철주 역을 맡은 신현수의 연기력 또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첫 드라마임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연기력과 남성미가 넘치는 비주얼로 비열한 재벌 3세 역을 완벽히 소화해 내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고 있다.

신현수는 '리멤버'를 통해 첫 브라운관 신고식을 치른 따끈따끈한 신예다. 187cm의 큰 키와 훈훈한 비주얼, 연극과 뮤지컬을 하며 연기 실력 또한 탄탄하게 쌓아왔다. 최근 이태환, 송재림, 황승언 등이 출연한 한중 합작 웹 드라마 '두근두근 스파이크'에서 배구부의 활력소 이한솔 역을 연기했으며 현재 드라마뿐 아니라 연극 '웨딩 판타지'에 출연하는 등 다방면으로 활동 중이다.

한편 '리멤버'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