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금천구 교회서 목사끼리 칼부림…서로 수차례 찔러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5.10.23 17:20 / 조회 : 3812
image
서울 금천구 독산동의 한 교회에서 목사 2명이 서로를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일어났다./사진=강기영 기자


서울 금천구 독산동의 한 교회에서 목사 2명이 서로를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뉴스1에 따르면 중랑구에 있는 A교회 목사 황모(68)씨는 22일 오후 7시경 금천구 독산동 B교회를 찾아가 이 교회 목사 박모(47)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렀다.

경찰은 흉기에 찔린 박씨도 황씨가 들고 있던 흉기를 빼앗아 황씨를 수차례 찔렀다고 밝혔다.

황 목사는 박 목사가 자신을 음해한다고 생각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각기 다른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두 사람의 치료가 끝나는 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