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팔이' 조현재, 카메라 밖에서는 훈남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5.09.08 09:12 / 조회 : 1327
image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조현재는 카메라 밖에서는 훈남이었다.

8일 오전 SBS 수목드라마 '용팔이'(극본 장혁린, 연출 오진석, 제작 HB엔터테인먼트) 제작사는 극중 한도준 회장 역을 맡은 조현재의 촬영 현장 모습을 공개했다.

조현재는 극중 그룹 경영권을 가로채기 위해 이복여동생을 강제 식물인간 상태로 만들고, 이 같은 일을 감행한 이들을 소리 소문 없이 죽이며 '용팔이' 최고 악역을 자처하고 있다.

극중 악역으로 시청자들을 소름끼치게 만드는 조현재는 비하인드컷에서는 훈훈한 미소가 돋보이는 영락없는 젠틀맨의 모습이다. 잘 맞는 슈트 차림에 단정한 이목구비는 그룹 회장 한도준 역에 꼭 들어맞는 럭셔리한 분위기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촬영 관계자는 "콤플렉스에 시달리는 한도준의 잔인하리만치 냉혹한 면모가 조현재를 통해 기대 이상으로 구현되고 있다"며 "젠틀한 외모에서 터져 나오는 도준은 잔혹함이 카메라에 무섭게 담기지만, 휴식 시간엔 또 언제 그랬냐는 듯 편안한 얼굴로 돌아온다"고 덧붙였다.

한편 '용팔이'는 오는 9일 11회 방송을 통해 도준이 채영(채정안)과 결혼하기까지 과정과 어두운 과거사가 속속들이 드러나며 풍성한 캐릭터 묘사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