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 김권, 영화 '순정' 캐스팅..2년만 스크린 컴백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07.31 07:40 / 조회 : 1699
image
/사진제공=원앤원스타즈


배우 김권이 영화 '순정'에 캐스팅됐다.

31일 소속사 원앤원스타즈에 따르면 김권은 영화 '순정'에 합류할 예정이다.

'순정'은 음악 라디오 생방송 도중 23년 전 과거에서 온 편지를 갖고 현재와 과거를 넘나드는 애틋한 첫사랑과 다섯 친구들의 지극한 우정을 그린 작품으로 극 중 23년 전 군의관으로 복무 중이던 영일 역으로 분할 예정이다.

김권은 지난 6월 종영한 SBS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에서 소신 있는 변호사 윤제훈 역으로 많은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으며, 지난 2013년 개봉한 영화 '응징자'에서는 배우 주상욱의 아역으로 출연, 임팩트 있는 연기로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과감한 연기변신으로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고 있는 김권이 2년 만에 도전하는 영화에서는 또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김권은 최근 OCN 드라마 '처용2'에서 강력계 형사를 꿈꾸는 훈남 교통경찰 박태경 역에 캐스팅되어 현재 바쁜 촬영일정을 소화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