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권택 102번째 '화장' 홍콩국제영화제 초청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5.02.27 08:48 / 조회 : 2044
image

임권택 감독의 102번째 영화 '화장'이 제39회 홍콩 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27일 제작사 명필름에 따르면 '화장'은 3월23일부터 4월6일까지 열리는 제39회 홍콩국제영화제 마스터클래스에 초청됐다고 밝혔다. 홍콩영화제 마스터클래스는 세계 거장들의 영화를 소개하는 부문이다.

'화장'은 암 선고를 받고 투병하는 아내를 헌신적으로 수발하면서도 새롭게 다가온 여자를 사랑하게 된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김훈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했다. 임권택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안성기와 김호정, 김규리가 출연해 영화계 안팎의 관심을 샀다.

베니스국제영화제를 비롯해 토론토 국제영화제, 벤쿠버국제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 하와이 국제영화제 등 유수의 국제영화제들 초청을 받고 있다.

한국에서 4월 개봉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