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영재 "고교 졸업 설레..어른이라는 책임감"(인터뷰)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5.02.10 11:10 / 조회 : 3938
image
갓세븐 영재 / 사진=김창현 기자


그룹 갓세븐(JB, 마크, Jr., 잭슨, 영재, 뱀뱀, 유겸)의 영재(19)가 후배들의 축하 속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했다.

영재는 10일 오전 11시 서울 성동구 성동청소년수련관에서 열린 서울한국예술고교 졸업식에 참석해 친구들과 석별의 정을 나눴다.

단정하게 교복을 입고 졸업식에 등장한 영재는 홀가분하면서도 아쉬운 마을을 전했다.

이날 스타뉴스와 만난 영재는 "고등학교를 졸업한다는 기분이 이상하다. 설레고 신기하면서도 어른이 된 것 같은 책임감이 드는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영재는 고등학교생활을 되돌아보며 "목포에서 2012년 10월에 전학을 왔다. 낯을 많이 가려서 힘들었는데 친구들이 먼저 다가와 줘서 편하게 다녔다"라고 설명했다.

영재는 최근 서경대학교 연극영화과 정시모집에 최종 합격했다. 그는 대학생이 되어 하고 싶은 것을 묻는 질문에 "새로운 것을 배우고 도전하고 싶다"라고 답했다.

그는 "원래 하고 싶은 노래를 중점으로 하되, 연기를 배워서 뮤지컬도 해보고 싶다. 연기 욕심이 큰 것은 아니지만 배우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그는 올해 계획을 묻는 질문에 핸드폰 바탕화면에 적어 둔 목표를 하나씩 말했다. 영재는 "음악을 많이 듣고, 작곡 공부를 하며 한달마다 트랙이든, 노래 하나든 만들겠다"라며 "노래를 많이 연습하고 시간을 활용해서 운동도 하겠다"라고 웃었다.

이날 영재의 졸업식에는 수 많은 국내외 팬들이 모여 인기를 실감케 했다. 졸업식을 마친 영재는 가수활동과 학업을 병행하며 올해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갓세븐 영재는 2014년 JYP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갓세븐으로 데뷔해 1년 간 활발히 활약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