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현우, 김정균에 "김춘식이 당신 죽이려 해"

김민정 인턴기자 / 입력 : 2014.10.30 21:00 / 조회 : 1302
image
/사진=KBS 1TV'고양이는 있다' 방송화면 캡처


'고양이는 있다' 현우가 김정균을 협박해 자백을 받아내려고 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극본 이은주 연출 김원용)에서는 염치웅(현우 분)이 과거 고동준(독고영재 분)의 사건에 대해 거짓말을 한 박부장(김정균 분)을 협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춘식(유형관 분)은 자신과 손잡고 고동준을 살인범으로 몬 박부장을 죽이려고 했다. 이를 눈치 챈 염치웅은 박부장을 죽이려는 무리와 싸워 박부장을 구해냈다.

그러나 염치웅은 "당신을 죽이려고 김춘식이 보내려는 사람이다"며 "그러니깐 양심 선언해라"고 말하며 박부장을 협박했다. 그는 이어 "김춘식 회사 압수수색하고 출국금지 시켜라"며 본격적으로 수사에 착수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