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영, '잉여공주' 소대리役 합류..송재림과 호흡

김영진 기자 / 입력 : 2014.07.10 09:10 / 조회 : 1875
image
한소영/사진제공=LDL컴퍼니


배우 한소영이 케이블 채널 tvN 새 드라마 '잉여공주'(극본 박란·김지수 연출 백승룡)에 합류한다.

10일 오전 한소영의 소속사 LDL컴퍼니는 "한소영이 '잉여공주' 소대리 역으로 캐스팅되어 지난 5일 첫 촬영을 무사히 마쳤다"고 전했다.

'잉여공주'는 인간 세상에서 살아가는 인어공주의 좌충우돌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앞서 조보아, 온주완, 송재림, 박지수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한소영은 극 중 송재림과 직장동료로, 대기업이라는 스펙을 가지고 있지만 실수만 연발하며 상사들의 눈총을 받는 어리버리한 소대리 역을 맡았다.

한소영은 소속사 LDL컴퍼니측을 통해 "지난 5일 첫 촬영을 마쳤다. 좋은 작품에 합류하게 되어 정말 영광이다. 내가 맡게 된 소대리 역을 통해 실제 직장인들의 고단한 생활을 리얼하게 연기하고 표현할것"이라며 "아직 많이 부족한 신인이지만 이렇게 좋은 역할을 믿고 맡겨주신 감독님과 작가님 이하 모든 스태프분들께 감사드리고,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정말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 기대해주시고, 지켜봐달라"고 응원을 당부했다.

지난 2002년 KBS 드라마시티로 데뷔한 한소영은 드라마 '네일샵파리스'에 출연하여 깜찍한 연기를 선보였다. 또한 지난해 방영된 MBC에브리원 '싱글즈2'에서도 클라라, NS윤지와 함께 출연하며 예능인으로의 가능성도 드러냈다.

한편 '막영애13' 후속작인 '잉여공주'는 'SNL 코리아' '막돼먹은 영애씨'를 연출한 백승룡 PD가 연출을 맡았다. 오는 8월 7일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