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만할래' 서하준, 임세미의 집안 배경에 '충격'

조소현 인턴기자 / 입력 : 2014.06.30 20:07 / 조회 : 1299
image
/사진=SBS '사랑만 할래' 방송화면


'사랑만 할래'서하준이 임세미 집안 배경을 알게 돼 충격에 빠졌다.

30일 오후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사랑만 할래'(극본 최윤정 연출 안길호)에서 강민자(서우림 분)는 김태양(서하준 분)에게 "최유리(임세미 분)는 내 손녀딸"이라고 밝혔다.

강민자는 "좋은 중매 자리를 알아봐주겠다"며 자신의 손녀인 최유리와 헤어질 것을 요구했다. 김태양은 자신과 교제를 시작한 최유리가 자신이 근무하는 성진종합병원장의 딸이라는 것을 알게 돼 충격에 빠졌다.

김태양은 충격에 빠져 최유리의 전화를 받지 않았다. 김태양은 최유리가 취했던 행동과 했던 말을 떠올리며 충격에서 헤어나지 못했다. 아무것도 모르는 최유리는 김태양이 계속 전화를 받지 않자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강민자는 다른 가족들이 김태양과 최유리의 교제 사실을 밝히자 "그러냐"며 김태양과 최유리가 교제한다는 사실을 몰랐던 것처럼 행동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